상단여백
HOME 칼럼 이백자 칼럼
‘주객전도’여도 괜찮아[이백자칼럼]
석혜탁 | 승인 2018.12.11 11:55

[논객닷컴=석혜탁] 지금 하는 일과 최종목표 사이의 간극 때문에 힘들어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이들은 자신의 상황을 ‘주객전도(主客顚倒)’라 표현하며 걱정하곤 한다.

그런데 주객전도라는 말, 너무 쉽게 내뱉는 것 같다.

흔들리고 있는 당신, 지금 잘하고 있다. ⓒ석혜탁

때로는 ‘객(客)’에서 하는 활동이 ‘주(主)’의 자양분이 될 때가 많다. ‘주’와 ‘객’의 구분이 모호한 경우도 있고, 그 간극을 좁히는 과정에서 시너지가 나오기도 한다.

또 내가 그동안 ‘주’라고 생각했던 것이 사실 ‘주’가 아니었을 수도 있다. 난 심리학에 관심이 많아서 심리학 분야가 ‘주’였다고 몇 년 간 믿었는데, 그게 어느 순간 아주 사소한 원인으로 무너지기도 한다.

그러면! 그때 ‘객’이 튼튼하게 당신이 흔들리지 않게 지탱을 해줘야 한다. 안 그러면 사춘기, 오춘기를 심하게 겪게 될 공산이 크다.

‘주’말고도 ‘객’에게도 신경을 많이 써주자.

흔들리고 있는 당신, 지금 잘하고 있다.

너무 걱정 말았으면 좋겠다.

석혜탁  sbizconomy@daum.net

<저작권자 © 논객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매체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논객닷컴 | (03163)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12, 대일빌딩 1405호
대표전화 : 070-7728-8569 | 팩스 : 02-722-65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국
제호: 논객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778 | 등록일 2011년 9월 27일 | 발행일: 2011년 10월 1일 | 발행ㆍ편집인 : 권혁찬
Copyright © 2019 논객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