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김좌규의 행복편지] 쇠
김좌규 | 승인 2012.03.12 10:00
쇠는
쓰지않으면
녹이 쓴다
 
물은
고여있으면
순수함을 잃고
차가운 날씨에 꽁꽁 얼어붙는다.
 
마치
게으름이
정신적인 활력소를
소멸시키는 것처럼 말이다.
 
그리고
최고의 재능도
나태함 앞에서는 파괴될수 있다.
ⓒ 논객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김좌규  .

<저작권자 © 논객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좌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매체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논객닷컴 | (03163)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12, 대일빌딩 1405호
대표전화 : 070-7728-8569 | 팩스 : 02-722-65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국
제호: 논객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778 | 등록일 2011년 9월 27일 | 발행일: 2011년 10월 1일 | 발행ㆍ편집인 : 권혁찬
Copyright © 2019 논객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