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최태원 SK 회장, 신입사원에 “젊은 패기로 공동체 행복추구 자극해달라”2020년 회장·신입사원과의 대화 진행
이상우 기자 | 승인 2020.01.16 15:30

최태원 SK그룹 회장(오른쪽 서 있는 남자)이 지난 15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2020 신입사원과의 대화'를 진행하고 있다.ⓒSK

[논객닷컴=이상우]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격의 없는 방식으로 신입사원과 소통하는 행사를 열었다. 그는 신입사원들에게 "젊은 패기로 공동체 행복 추구를 위한 신선한 자극을 불어넣어 달라"고 주문했다.

16일 SK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은 지난 15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신입사원 700여명과 ‘그룹 신입사원 교육-회장과의 대화’를 진행했다.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장동현 (주)SK 사장,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등도 참석했다.

SK는 올해 자유로운 소통을 위해 여러 준비를 했다. 우선 최태원 회장과 신입사원 간 거리를 이전 7m에서 2m로 좁혔다. 무대는 마당놀이처럼 객석 중앙에 배치했다.

아울러 SK는 복장을 바꿨다. 최태원 회장, 경영진, 신입사원 모두 정장이 아닌 평상복을 입었다. 경영진 패널 토론도 생략했다. 대신 선배들이 신입사원들에게 직장 생활을 조언하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최태원 회장과 신입사원의 대화는 사전 각본 없이 이뤄졌다. 신입사원들은 최태원 회장에게 자주 찾는 맛집부터 감명 깊게 읽은 책, 즐겨 보는 유튜브 프로그램 등을 물었다. 행복 추구 방법론 같은 무거운 질문도 있었다.

최태원 회장은 “여러분의 실천이 SK는 물론 우리 사회 전체 행복으로 연결된다”며 “여러분은 행복 추구를 위해 시간, 돈, 노력을 어떻게 쓰는지 측정하고 디자인해야 한다”고 했다. 그는 “여러분을 만들어준 모든 사람, 특히 부모님께 감사한 마음을 표현해야 한다”고도 했다.

환영사는 조대식 의장이 맡았다. 그는 “자기 생활을 즐기는 사람이 행복을 누릴 수 있다”며 “일할 땐 일하고, 쉴 땐 쉬고, 많은 것에 관심을 가지면 더 큰 행복을 얻게 된다”고 했다.

이상우 기자  lee845859@naver.com

<저작권자 © 논객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매체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논객닷컴 | (03163)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12, 대일빌딩 1405호
대표전화 : 070-7728-8569 | 팩스 : 02-722-65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국
제호: 논객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778 | 등록일 2011년 9월 27일 | 발행일: 2011년 10월 1일 | 발행ㆍ편집인 : 권혁찬
Copyright © 2020 논객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